말씀을 사랑해요 클럽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설교

 

설교

글 수 616
번호
제목
글쓴이
196
가증한 일을 제거하라
다니
2209
 
2011-03-04
2011-03-04 17:15
가증한 일을 제거하라(겔 8:1-18) 오늘 본문은 하나님께서 포로로 잡혀간 에스겔에게 두 번째로 보여준 환상입니다. 첫 번째 보여준 환상에서 하나님은 예루살렘이 멸망당할 것을 보여줍니다. 당시 이스라엘 백성은 하나님의 말씀을 들어도 받아들이지 않았습...  
195
부귀를 누리는 것이 죄입니다
다니
2362
 
2011-03-04
2011-03-04 17:13
부귀를 누리는 것이 죄입니다. 왕상10:16-22, 11:1-9 오늘 아침 죄란 무엇인가 라는 주제를 가지고 16번째 설교를 합니다. 오늘 아침 설교의 제목은 “부귀를 누리는 것” 입니다. “부귀를 누리는 것”이 죄란 말입니다. 사람은 누구나 부귀를 좋아합니다. 그런데...  
194
그는 흥하여야 합니다
다니
2613
 
2011-03-04
2011-03-04 17:13
그는 흥하여야 합니다 - 교회의 부흥 - 요한복음 3:22~36 석원태 목사 「그는 흥하여야 하겠고 나는 쇠하여야 하리라」(요 3:30)! 이 말씀은 예수에 대한 세례 요한의 증거 중의 하나입니다. 세례 요한은 예수를 가리켜 ① 신부를 취하는 신랑이라고 하였습니다...  
193
종교개혁과 웨스트민스터 종교회의
다니
4056
 
2011-03-04
2011-03-04 17:12
종교개혁과 웨스트민스터 종교회의 - 종교개혁 486주년을 맞이하여 - 신명기 32:7 석원태 목사 하나님이 만들어 가시는 구속사는 어느 시대를 막론하고 세기적이었습니다. 그 중에도 역사의 문을 여시는 시작의 세기가 되는 창세기는 위대한 세기였습니다. 또...  
192
엘리의 실패
다니
2440
 
2011-03-04
2011-03-04 17:11
엘리의 실패 (사무엘상 2:27-36) 제사 드리는 직분을 맡았음에도 제사에 참패를 한 사람이 엘리 제사장입니다. 모든 성도들은 하나님께 예배드리는 직분을 맡은 이들입니다. 엘리 집안의 이야기는 예배에 실패하지 않게 하는데 귀중한 교훈을 줍니다. 한나와 ...  
191
너는 하나님을 바라보라
다니
39828
 
2011-03-04
2011-03-04 17:11
너는 하나님을 바라라 시 42:1-11 사향노루가 한 마리 있었습니다. 어느 때부터인가 자기 코끝에 아름다운 향기가 느껴졌습니다. ‘이 향기는 어디서부터 오는 것일까?’사향노루는 그 향기가 나는 곳을 찾아 나서기로 했습니다. 우아한 자태를 뽐내고 있는 사슴...  
190
인생은 선택에 달려있습니다
다니
2094
 
2011-03-04
2011-03-04 17:10
인생은 선택에 달려있습니다 신 30:19-20 루치아노 파바로티는 세계적인 테너로서 많은 사람들의 동경의 대상이 되는 인물입니다. 우리나라에도 여러 번 초청되어서 공연을 했습니다. 그는 어려서 축구와 성악에 탁월한 재능을 보였답니다. 그의 어머니는 체육...  
189
하나님을 감동시키는 간구
다니
2098
 
2011-03-04
2011-03-04 17:10
본문말씀 [6] 솔로몬이 가로되 주의 종 내 아비 다윗이 성실과 공의와 정직한 마음으로 주와 함께 주의 앞에서 행하므로 주께서 저에게 큰 은혜를 베푸셨고 주께서 또 저를 위하여 이 큰 은혜를 예비하시고 오늘날과 같이 저의 위에 앉을 아들을 저에게 주셨나...  
188
한마디의 위력
다니
2219
 
2011-03-04
2011-03-04 17:09
본문말씀 (디모데후서 2:14-26) 설교요약 말 한마디가 천냥 빛을 갚는 다는 한국의 속담은 말의 중요성을 말해주고 있습니다. 성경에도 말에 대한 교훈이 참 많습니다. (잠 25:11) “경우에 합당한 말은 아로새긴 은쟁반에 금사과니라” 말로 사람을 죽이기도 하...  
187
집밖의 탕자
다니
2280
 
2011-03-04
2011-03-04 17:09
누가복음 15:11-24) 설교요약 오늘의 본문은 그 유명한 탕자의 비유입니다. 어떤 아버지에게 두 아들이 있었습니다. 그런데 어느 날 둘째 아들이 아버지에게 자기가 받아야 할 유산을 미리 달라고 요청을 합니다. 그래서 아버지는 할 수 없이 두 아들에게 미리...  
186
생명으로 충만한 아름다운 세상
다니
1984
 
2011-03-04
2011-03-04 17:08
생명으로 충만한 아름다운 세상/요 11 : 25 - 26 제가 욕심내어 늘 하나님께 기도하는 것이 하나 있습니다. 그것은 좋은 사람을 만나는 복을 받게 해 달라는 것입니다. 이제껏 살아오면서 하나님으로부터 받은 축복 중에 가장 귀한 복 중의 하나가 바로 좋은 ...  
185
간수를 믿게한 죄수
다니
2130
 
2011-03-04
2011-03-04 17:08
간수를 예수 믿게한 죄수 /사도행전 16:19-34 (거룩하신 하나님, 영존 하시는 하나님, 온 우주에 충만하신 만군의 여호와 하나님을 찬양하며 이 모 든 예배를 주님께 올리옵니다. 우리를 구속하시려고 독생자를 보내시고 우리의 연약한 믿음, 우리의 연약한 몸...  
184
성도의 즐거움
다니
2031
 
2011-03-04
2011-03-04 17:07
성도의 즐거움/로마서 5: 1-11 우리가 이 세상을 살아나갈 때에 많은 즐거움이 있습니다. 가난하여 먹을 것도 없고 옷도 제대로 입지 못하고 다닐 때에는 너무나 속이 상할 때도 많습니다. 그러다가 돈을 벌면 그 돈으로 인 해 즐겁게 됩니다, 어떤 경우에는 ...  
183
은총으로 가득찬 룻기
다니
1881
 
2011-03-04
2011-03-04 16:38
"은총으로 가득 찬 룻기" 룻기 4:13-17 [성경본문] 이에 보아스가 룻을 취하여 아내를 삼고 그와 동침하였더니 여호와께서 그로 잉태케 하시므로 그가 아들을 낳은지라. 여인들이 나오미에게 이르되, "찬송할찌로다. 여호와께서 오늘날 네게 기업 무를 자가 ...  
182
일어나 빛을 발하라
다니
3417
 
2011-03-04
2011-03-04 16:37
“일어나 빛을 발하라”(사 60:1-3) 인간은 실존적인 존재입니다. 그러기에 날마다 “나는 누구인가?”에 대해서 생각하며 살아야 합니다. 이것이 동물과 사람이 다른 점입니다. 그래서 데카르트는 “나는 생각한다. 고로 존재한다.”라는 유명한 명제를 남겼습니다....  
181
네 가지 감사
다니
1996
 
2011-03-04
2011-03-04 16:36
제목: 네 가지 감사 (본문말씀 : 히브리서 13:14~15) 14 우리가 여기는 영구한 도성이 없고 오직 장차 올 것을 찾나니 15 이러므로 우리가 예수로 말미암아 항상 찬미의 제사를 하나님께 드리자 이는 그 이름을 증거하는 입술의 열매니라 어느 신앙인은 이렇게...  
180
예수그리스도가 보여주시는 섬김의 리더십
다니
2542
 
2011-03-04
2011-03-04 16:36
예수그리스도가 보여주시는 섬김의 리더십(Servant leadership)을 따르십시오.  주 여호와께서 학자의 혀를 내게 주사 나로 곤핍한 자를 말로 어떻게 도와줄 줄을 알게 하시고 아침마다 깨우치시되 나의 귀를 깨우치사 학자같이 알아 듣게 하시도다 주 여호와...  
179
심방에 대한 주님의 가르침
다니
3342
 
2011-03-04
2011-03-04 16:35
“심방에 대한 주님의 가르침”(마 10:5-15) 결실의 계절 가을철을 맞이하여 이제 새롭게 각성하고 무장하기 위해서 금주 화요일(7일)과 목요일(9일) 이틀 동안 추계 가을 대 심방을 갖습니다. 금번의 심방이 평생 잊지 못하는 심방이 되도록 영적으로나 정신적...  
178
하늘에 속한 복
다니
2797
 
2011-03-04
2011-03-04 16:35
하늘에 속한 복을 받으라 ( 신 28:1-6, 엡 1:3-6 ) 싱가폴에는 세계적인 새 공원이 있습니다. 이 곳에 있는 새 가운데 연분홍색의 아름다운 빛깔을 띠고 있는 홍학이 있습니다. 이 곳의 홍학은 세계에서 가장 예쁜 색깔을 가지고 있는 홍학이라고 합니다. 홍학...  
177
날마다 경이로운 삶
다니
2297
 
2011-03-04
2011-03-04 16:34
날마다 경이로운 삶 ( 출 16:13-18, 눅 11:2-4 ) 제가 처음 군에 입대하여 부대에 전입한 다음 한 주간의 자대 훈련을 받았습니다. 그리고 한 주간 휴가를 얻었습니다. 그 때 처음 휴가를 지금도 잊을 수 없습니다. 휴가를 얻어 집으로 가는 고속버스를 타고 ...  
XE Login